자유방은 주제의 구분없이 게시물을 작성하고, 회원간 의견을 주고 받을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쓰기
  •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혼밥남
  • 2019.10.08. 10:10
  • 조회 수 16


1인 가구 증가 트렌드와 함께 가까운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고기를 구매해 즐기는 '혼육족'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븐일레븐은 올해 1~9월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전체 냉동식품 매출이 전년 대비 12.1% 늘어나는 가운데 삼겹살·스테이크 같은 냉동육류 매출은 무려 80.1%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8일 밝혔다.



특히 편의점 혼육족은 일주일 중 토요일에 냉동육류를 가장 많이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세븐일레븐의 냉동육류 매출 비중을 보면 토요일이 18.3%로 가장 높았다. 시간대별로는 늦은 밤(22~24시) 매출 비중이 19.0%로 가장 높은 가운데 오후 6시 이후부터 자정까지 6시간의 매출이 전체의 51.9%를 차지했다.



김수빈 세븐일레븐 냉동MD는 "시간이나 심적으로 여유가 있을 때 고기를 구워먹는 만큼 토요일 매출이 가장 높은 것으로 보이며, 식사보다는 안주로 즐기는 경향을 보이면서 늦은 밤 시간대 매출이 높게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기타 냉동식품들도 혼술족, 홈술족의 영향으로 저녁 시간대 인기를 끌고 있다. 곱창볶음, 닭발 같은 냉동안주와 냉동만두 등은 오후 6시 이후부터 자정까지의 매출이 전체의 절반에 달했다. 특히 밤 10시부터 자정까지의 매출 비중이 각각 22.5%, 18.6%로 가장 높았다.



세븐일레븐은 편의점 소용량 냉동육류에 대한 고객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신상품 '추억의 삼겹살행진'을 출시하고 구색 강화에 나섰다. 추억의 삼겹살행진(180g, 5800원)은 소용량 구매 트렌드에 맞게 1인분으로 포장된 냉동삼겹살로, 뉴트로 콘셉트의 패키지를 사용했다. 한입에 먹기 편하도록 손질되어 있어 조리 및 취식 편의성도 높다.


https://www.asiae.co.kr/article/2019100807162782635

1인 가구 증가 트렌드와 함께 가까운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고기를 구매해 즐기는 ´혼육족´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븐일레븐은 올해 1~9월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전체 냉동식품 매출이 전년 대비 12.1% 늘어나는 가운데 삼겹살·스테이크 같은 냉동육류 매출은 무려 80.1%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8일 밝혔다. 특히 편의점 혼육족은 일주일 중 토요일에 냉동육류를 가장 많이 구매하는 것으로
아시아경제 / 2019-10-08


 

바람돌이님 바람돌이 포함 3명이 추천

추천인 3

  • 바람돌이
    바람돌이
  • 메조
    메조
  • 에어보고
    에어보고

작성자
혼밥남 13 Lv. (50%) 1825/1960EXP

혼밥하는 사람입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추천과 댓글은 에보인의 소양입니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