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방은 주제의 구분없이 게시물을 작성하고, 회원간 의견을 주고 받을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2021/06/03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김진호 김진호
7 1 0
= 2021/06/03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


1. 민주당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장모가 누구에게 10원 한 장 피해 준 적이 없다”는 말과 관련해 작심 비판했습니다. 김남국 의원은 "장모가 받고 있는 의혹의 죄질이 매우 나쁘다”며 봐주기 수사가 의심된다”고 비판했습니다.

민주당 스스로의 무능함이 저런 인간도 거물 만들었다는 생각은 안 드남?


2. 이준석 돌풍에 국민의당 속내가 복잡해 보입니다. 국민의당은 국민의힘 전당 대회 이후 ‘당 대 당 통합’을 요구하지만, 이 전 최고위원은 난색을 보이며 “소 값은 잘 쳐 드리겠다”는 말로 사실상 반대를 선언했기 때문입니다.

안철수가 새 될 줄 알았더니 그나마 소라도 됐으니 천만다행이네~


3. 유승민 전 의원이 이재명식 기본소득에 반대하며 특정소득 이하 계층만 돕는 '공정소득'이 우리 현실에 맞다며 대선공약으로 '공정소득'을 내놓았습니다. 유 전 의원은 또 "국민은 사이비 진보에 또 속지 않을 것이다”고 주장했습니다.

사이비 보수에 두 번 연속 속았던 적도 있는데 뭐... 댁도 그랬자나~


4. 문재인 대통령은 이재용 부회장 사면 건의와 관련해 "고충을 이해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4대 그룹 대표 초청 간담회에서 이재용 사면과 관련한 건의를 경청한 뒤 “국민적 공감도가 높다”고도 밝혔습니다.

죄를 지어도 풀어줘 버릇하니까 죄를 반복한다는 생각은 안 하나?


5.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국민의힘 의원들과 소통행보에 나서면서 내년 대선의 최대 변수였던 윤 전 총장의 행보가 '국민의힘 입당'으로 기우는 모습입니다. 국민의힘 '전당대회 이후'라는 구체적 입당 시점까지 거론되고 있습니다.

어떤 선택을 하든 예전의 반기문 꼴나지 말고 끝까지 살아남기를 바래~


6.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수사·기소 분리에 찬성했다'는 취지의 글을 작성해 명예훼손으로 고발당한 조국 전 장관에 대해 경찰이 불송치 결정을 내렸습니다. 피해자인 윤 전 총장이 처벌을 원치 않았다는 이유에서입니다.

엄한 놈이 고발하고 윤석열이 용서(?)하는 그림 좋은 작품 되시겠습니다~


7. 조국 전 장관 비판에 가장 열성이었던 동아일보와 채널A가 사주 딸과 관련된 입시와 동아일보 특혜 입사 의혹에 대해 철저히 눈 감고 있다는 비판이 나옵니다. 이와 관련해 또 다른 언론들은 ‘뭘 하고 있냐’는 비난이 일고 있습니다.

입만 벙긋해도 고소 고발하는 사람들이 조국 서적에는 웬 말이 그리 많은지...


8.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계곡 불법 시설물 철거에 이어 이번에는 바다에서의 각종 불법행위와의 전쟁을 선포했습니다. 경기도는 불법 행위자의 엄중 제재 등 특히, 올해는 바닷가에 방치된 선박 제거에 집중할 계획입니다.

계곡에 이어 바다까지... 이런 건 정말 눈치 보지 말고 좀 하자~


9. 대구시가 개별적으로 화이자 백신 3천만 명분을 정부에 주선한 것과 관련해 방역당국이 비정상적인 경로라고 파악했습니다. 당국은 화이자 본사 측에서 진위를 파악하고 있고 결과에 따라 법적 조치까지 할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혹시 피싱에 속아서 벌써 입금한 건 아니겠지? 사고는 대구에서나 치길...


10. 얀센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사전예약이 신청 당일 마감된 가운데, 일부 여초 커뮤니티 등에선 '백신 남녀 차별' 논란이 불거졌습니다.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을 중심으로 접종 대상자를 선정해 차별을 당했다는 주장입니다.

백신 맞으라고 할 때 맞아도 늦지 않습니다. 좀 기다리시지 그래요~


김성환 "전국민 재난위로금 빠르면 여름휴가 전 지급 검토".

김오수 "검찰 내부의 조직개편안 우려 장관께 전달".

송영길 사과에 조국 “겸허히 수용 저를 밟고 전진하시라”.

권영진 대구 시장 '이건희 헤리티지 센터' 건립 제안.

김무성 만나고도 딱 잡아뗀 이준석 “관계 부각은 부담”.

윤석열 "2번 달고 대선출마 생각, 국힘 변하면 힘 싣겠다".

브리핑까지 한 대구 백신 논란에 뒤늦게 "직접관여 안 해”. 


어리석은 자의 특징은 타인의 결점을 드러내고 자신의 약점은 잊어버리는 것이다.

- 키케로 -


결점도 아닌 것을 호도하고 깎아내리고 흠집 냄으로써 자신의 이익을 꾀하려는 자도 있습니다.

우리는 보통 그런 사람을 양아치라고들 합니다.

양아치가 되고 안 되고는 각자 하기 나름이라는 거~


류효상 올림.

신고공유스크랩
메조 메조님 포함 1명이 추천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