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모든 글을 자유롭게 올려 주시기 바랍니다.

쓰기
  •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에어보고
  • 2019.10.08. 10:52
  • 조회 수 4
출처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0002576801
"국정감사장에서 동료 의원에게 욕설까지 했다. '웃기고 앉아있네, X신 같은게'라고... 역대급 파렴치한 여상규 의원에게 고스란히 반사해서 돌려준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국회 법제사법위원장인 여상규 자유한국당 의원(3선, 경남 사천 남해 하동)을 향한 분노를 여과 없이 드러냈다. 여 의원이 지난 7일 법사위 서울고등검찰청 국감에서 법사위 소속 김종민 민주당 의원(초선, 충남 논산 계룡 금산)에게 전한 막말도 고스란히 인용했다(관련 기사 : "웃기고 앉았네, XX같은 게" 여상규, 김종민에 욕설 논란). 

"역사에 기록돼 후손들에게 불명예로 남을 것"
 
여 의원이 국정감사 현장에서 검찰의 패스트트랙 수사를 하지 말라는 취지로 발언한 데 대해서도 강한 비판을 던졌다. 여 의원은 당시 국감장에서 국회 패스트트랙 사태 당시 야당의 행동을 "정당 행위"로 규정하고 "검찰이 함부로 손 댈 일이 아니다"라고 말해 여당 위원들의 반발을 샀다(관련 기사 : 여상규 "패스트트랙 수사, 검찰 함부로 손대지 말라").
 
이 원내대표는 "여 의원은 검찰 소환조사를 거부한 피고발인 신분이다. 황교안 한국당 대표가 소속 의원에게 검찰 출석 하지 말라고 명령하더니, 소속 의원이 본인 등에 대한 수사 중지 요구를 했다"면서 "국감장에서 본인 수사 중지를 요구한 건 헌정 사상 처음 일 것이다"라고 꼬집었다.
 
이 원내대표는 이어 "세계 어느 나라 의회에서도 찾아보기 힘든 희극일 것이다"라면서 "여 의원은 한 술 더 떠 (패스트트랙 사태) 수사 중지가 검찰 개혁이라는 망언까지 선보였다. 지켜보는 국민은 안중에도 없었다"고 지적했다.
  
 
원내수석부대표인 이원욱 의원은 황교안 한국당 대표와 여상규 의원 모두 법조인 출신인 점을 강조했다. 이 의원은 "두 분 모두 율사 출신인데, 그런 말을 하니 어처구니가 없다"면서 "아무리 검찰을 압박해도, 패스트트랙의 시간은 째깍째깍 가고 있다. 거리 정치를 아무리 한다고 패스트트랙 시간까지 멈출 수 없다"고 강조했다.
 
민주당은 여 의원을 국회 윤리위원회에 제소할 방침이다. 이 원내대표는 "여 의원은 법사위원장 자격이 없다. 당장 그 자리에서 내려올 것을 요구한다"면서 "오늘 우리 당은 윤리위에 여 의원을 제소한다. (윤리위) 구성이 안 돼 심사는 어렵겠지만, 역사에 기록 돼 후손들에게 불명예로 남을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자
에어보고 85 Lv. (16%) 72534/73960EXP

아직도 에어보고 푸시등록 안하셨나요? 에보 회원이시면 꼭 등록 하셔야 됩니다.

에보푸시 등록시 커뮤니티, 공지, 라이선스변경, 레벨업, 쪽지 및 댓글시 알림 기능을 제공합니다.

 바로가기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

추천과 댓글은 에보인의 소양입니다.
0%
0%
에디터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0 합참 "서해완충구역 작전·대비태세, 군사합의 이전과 동일하게 유지" image 에어보고 4 19.10.08.11:03
0 이인영 "역대급 파렴치한 여상규, 고스란히 반사" image 에어보고 4 19.10.08.10:52
0 2019년 10월 8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김진호 4 19.10.08.09:46
0 중기부 기술개발 부정수급, 대학교가 가장 많아 image 에어보고 4 19.10.08.09:00
0 문재인 변호사와 함께 목격한 검찰의 민낯 image 에어보고 4 19.10.07.21:01
0 경남도의회 자치분권 특위, 국회 등 찾아 '건의문' 전달 image 에어보고 3 19.10.07.20:11
0 한국당 12일 대규모 장외집회 취소, 왜? image 에어보고 3 19.10.07.19:59
0 "정치인에게 벌금 100만 원은 사망 선고" image 에어보고 2 19.10.07.18:56
0 "철면피 도둑" vs. "촛불 민심 직시해야" 갈라진 울산 여야 image 에어보고 3 19.10.07.17:56
0 하태경 "방위사업청, 1명에게 8번 사기당해... 1385억 지급" image 에어보고 2 19.10.07.16:54
0 장제원 막말 댓글 읽기 쇼에 김종민 뼈직구 image 에어보고 2 19.10.07.16:17
0 [정혜림의 발칙한뉴스] 서초동 가득 메운 촛불현장 실제로 가보니 image 에어보고 2 19.10.07.16:17
0 문희상 주례에 황교안 신부만? 싸움 가득한 국회 '잔칫집' image 에어보고 2 19.10.07.16:03
0 [10/7]우상호,장정아,한동오,신유진,양지열,류밀희│김어준의 뉴스공장 image 에어보고 2 19.10.07.16:00
0 '국론분열론' 일축한 문 대통령 "검찰개혁, 시급하고 절실" 1 image 에어보고 4 19.10.07.15:52
0 특이한 '반 사드' 집회... 그들이 왜 저러는 걸까 image 에어보고 2 19.10.07.14:01
0 "촛불 굉장히 감동적" 황석영, 작가 1276명 "조국의 검찰개혁 지지" 1 image 에어보고 5 19.10.07.12:59
0 박지원 "광화문-서초동 민심 비겨...대통령 영수회담 열어야" image 에어보고 2 19.10.07.12:08
0 검찰개혁 100% 찬성한다는 나경원 "서초동 집회, 황제데모" image 에어보고 2 19.10.07.11:56
0 방사청, 지난 5년간 민간로펌에 맡긴 소송 21건에서 모두 패소 image 에어보고 2 19.10.07.11:04